•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장동건-박형식, ‘슈츠’ 종영 소감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다”

장동건-박형식, ‘슈츠’ 종영 소감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다”

이준범 기자입력 : 2018.06.14 15:02:27 | 수정 : 2018.06.14 15:02:29

사진=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 제공


배우 장동건, 박형식이 KBS2 수목드라마 ‘슈츠’(Suits) 종영 소감을 전했다.

14일 마지막회 방송을 앞두고 있는 ‘슈츠’에 출연해온 장동건은 “6년 만의 복귀작인데 좋은 배우, 좋은 스태프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시청자 여러분들의 뜨거운 관심과 사랑도 느낄 수 있었다. 정말 감사드린다”라며 “종영이 가까워 와서 아쉽지만, 그만큼 마지막까지 더 좋은 드라마로 완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끝까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장동건과 함께 출연한 박형식은 “지금까지 ‘슈츠’를 시청해주신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슈츠’는 내게 매우 뜻 깊은 작품이었다. 살아가며 느꼈던 것들 혹은 앞으로 느끼고 배우고 알아가야 할 것들이 가득한 책이었다. 많은 메시지가 담겨 있는 스토리, 이 메시지를 여러분들과 함께 나누고 싶은 마음 하나로 지금까지 열심히 해왔던 것 같다. 끝까지 함께 하며 많은 사랑과 응원을 주신 여러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슈츠’ 마지막회는 14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