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현2018.06.13 18:52:17
바른미래당 '무거운 분위기'
바른미래당 유승민, 박주선 공동대표 등 당지도부가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를 방문해 개표방송을 지켜보며 무거운 표정을 하고 있다.박태현 기자 pth@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