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프리베나13 65세 이상 지역사회획득성 폐렴에 의한 입원 감소 효과

화이자제약·美 루이빌의대 공동연구, 학술지에 발표

송병기 기자입력 : 2018.06.12 16:11:12 | 수정 : 2018.06.12 16:11:15

13가 폐렴구균 단백접합백신인 프리베나 13주가 65세 이상 성인에서 백신 혈청형에 의한 지역사회획득성 폐렴에 의한 입원 위험을 감소시킨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화이자제약은 최근 실제 진료환경에서 PCV13 질병예방효과데이터(real-world effectiveness data)를 분석한 결과, 프리베나 13주(PCV13, 13가 폐렴구균 단백접합백신)이 65세 이상 성인에서 ‘백신 혈청형에 의한 지역사회획득성 폐렴(VT-CAP)’에 의한 입원 위험을 73%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이번 연구는 의료진의 권고에 따라 폐렴구균백신을 접종하는 실제 진료 현장 및 환자들에게서 프리베나 13의 예방효과를 입증한 것”이라며 “연구 대상자 중 다수가 폐렴구균 폐렴 위험이 높은 기저질환자라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설명했다.

연구는 미국 루이빌의과대학(the University of Louisville School of Medicine)과 화이자제약이 공동으로 진행했으며, 연구 결과는 임상 학술지 ‘임상 감염병학(Clinical Infectious Diseases)’에 게재됐다.

이번 연구는 시험-음성 환자-대조군 연구(test-negative case-control study)로 설계돼, 무작위대조군 방식으로 진행된 랜드마크 연구인 CAPiTA(Community-Acquired Pneumonia Immunization Trial in Adults)에서 확인된 연구결과를 뒷받침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CAPiTA는 고령층을 대상으로 진행된 가장 큰 규모의 백신 유효성 평가 연구로서 13가 단백접합백신을 접종한 65세 이상 성인에서 백신 혈청형에 의한 지역사회 획득성 폐렴의 발병률이 45.6% 유의미하게 감소했다는 사실을 입증한 바 있다. CAPiTA 연구에서 고위험군은 포함되지 않았다. 또한, CAPiTA에서의 PCV13에 대한 안전성 프로파일은 성인을 대상으로 수행된 기존 연구들과의 일관성을 보여줬다.

루이빌의과대학 감염학과장 줄리오 알베르토 라미레즈 박사(Dr. Julio A. Ramirez)는 “백신의 유효성에 대한 새로운 연구결과는 65세 이상 성인에게 PCV13을 접종한다면 폐렴구균 폐렴으로 인한 입원뿐만 아니라 생명을 구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며 “이번 연구에서 확인된 73%의 백신 효과를 바탕으로, 65세 이상 성인에서 지역사회획득성 폐렴에 의한 수천 건의 입원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추정한다”고 설명했다.

폐렴구균은 지역사회획득성 폐렴의 가장 흔한 세균성 원인이다. 폐렴구균 폐렴은 혈액에서는 감지되지 않으나 폐에서 감염이 발생하는 비침습성 폐렴과 혈류 혹은 체내의 무균 부위에 침투해 발생하는 침습성 폐렴(균혈증성 폐렴)으로 분류된다.

성인에서 침습성 폐렴구균 폐렴이 1건 발생하는 동안 비침습성 폐렴구균 폐렴은 최소 3건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비침습성 폐렴구균 질환이 흔하게 발생하는 반면, 침습성 폐렴구균 질환은 중증인 경우가 많다.

화이자 백신 임상·의학부서 및 R&D 총괄 대표 루이스 호다(Luis Jodar) 박사는 “이번 연구 결과는 CAPiTA 연구를 보완한 것으로, CAPiTA에서 제외됐던 고위험군 환자들을 포함한 실제 진료환경 에서도 프리베나®13주의 예방효과가 유효하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PCV13에 포함된 13가지 혈청형이 지속적으로 검출되고 있는 사실과 더불어 이번 결과는 65세 이상 성인에서의 직접적인 백신 접종의 중요성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