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북미정상회담] 북미 만남 지켜본 문 대통령, 입가에 흐뭇한 미소

문대찬 기자입력 : 2018.06.12 10:29:35 | 수정 : 2018.06.12 10:29:36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회담 장면을 지켜보며 웃음짓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북미 정상의 만남을 지켜보며 미소를 지었다.

문 대통령은 12일 오전 10시에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 앞서 이낙연 국무총리 등 국무위원들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정상회담 장면을 시청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두 정상이 성조기와 인공기 앞에서 10초간 악수하는 장면을 보면서 흐뭇한 미소를 지은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과 국무위원들은 오전 1012분까지 19분 동안 회담 실황을 지켜 본 뒤 회의를 시작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결과가 발표되는 직후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을 통해 입장문을 낼 예정이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