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로드FC 이예지, SNS 근황 공개 “이제는 여고생 파이터 아니예요”

이다니엘 기자입력 : 2018.06.07 00:08:00 | 수정 : 2018.06.07 08:59:45

로드FC 이예지(19, 팀 제이)가 SNS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올해 성인이 돼 대학교에 진학한 이예지는 오는 7월 23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XIAOMI ROAD FC 048에 출전한다.

이예지는 SNS를 통해 “이제 여고생 티를 벗고, 더 강해진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면서 셀카 사진을 게재했다.

한편 로드FC는 역대 최고 상금(100만 달러)가 걸린 ‘ROAD TO A-SOL’을 4강전까지 진행했다. 샤밀 자브로프와 만수르 바르나위가 결승에 진출했다. 두 파이터의 대결에서 이긴 승자는 ‘끝판왕’ 권아솔과 마지막 승부를 벌인다.

이다니엘 기자 dn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