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항제철소, 지역 소외계층 위한 스틸하우스 40호 기증

31일 포항들꽃마을에서 스틸하우스 40호 준공식 가져

성민규 기자입력 : 2018.05.31 18:23:10 | 수정 : 2018.05.31 18:22:11

31일 포스코 스틸하우스 40호 준공식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포항제철소 제공

포스코 포항제철소는 31일 경북 포항시 북구 소재 노숙인요양시설인 포항들꽃마을에서 포스코 스틸하우스 40호 준공식을 가졌다.

포스코는 지난 2009년부터 소외계층의 거주안정을 돕기 위해 기아대책,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소방청 등과 함께 '포스코 스틸하우스 지원사업'을 꾸준히 진행해왔다.

특히 올해는 창립 50주년을 맞아 스틸하우스 50호 건축을 목표로 전국 저소득가정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중이다.

포항의 경우 2009년, 2010년, 2016년 한 채씩에 이어 지난해 기초수급자 2가구 등 모두 5채의 스틸하우스가 들어섰다.

올해는 포항들꽃마을을 포함해 모두 3가구를 선정해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에 준공된 스틸하우스는 방 2개, 주방 겸 거실, 욕실로 구성된 43㎡(13평) 규모다.

포스코패밀리 봉사단이 지난 4월부터 참여해 만들었다.

포스코의 고내식 건축자재 '포스맥(PosMAC)' 제품을 외장재로 사용해 의미를 더했다.

포스맥은 아연, 알루미늄, 마그네슘을 섞어 만든 초고내식 합금도금강판으로 기존 용융아연도금 강판에 비해 5배 이상 부식에 강해 일명 '녹슬지 않는 철'로 통한다.

한편 나머지 스틸하우스 2채는 대학생 봉사단인 비욘드 12기 단원들이 참여해 오는 7월 완공될 예정이다.

포항=성민규 기자 smg511@hanmail.net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