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北 김영철, 베이징 경유해 방미 예정…폼페이오와 실무회담 하나

이소연 기자입력 : 2018.05.29 13:30:24 | 수정 : 2018.05.29 13:30:29

김영철 북한 노동당 대남담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중국 베이징을 경유, 미국을 방문할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김 부장은 29일 오전 10시(현지시간) 고려항공 JS151편을 타고 베이징 서우두 공항에 도착했다. 오는 30일 오후 1시 뉴욕행 비행기 탑승 명단에 이름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김 부장의 미국행이 북미 간 고위급 회담을 위한 것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만나 북미정상회담을 위한 실무회담을 진행한다는 것이다.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 9일 북한을 방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남을 가졌다. 폼페이오 장관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미국 측에 비핵화의 대가로 체제보장과 평화협정, 경제지원 등을 요구했다.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지난 27일 성 김 주필리핀 미국대사와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 등이 모여 북미정상회담 의제를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소연 기자 soyeo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