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함양군, 관광자원·항노화 연계 관광 콘텐츠 만든다

이영호 기자입력 : 2018.03.12 17:54:21 | 수정 : 2018.03.13 20:08:32

경남 함양군이 지역의 다양한 관광·문화자원과 항노화 시설을 연계한 고품질의 관광 콘텐츠 개발에 나섰다.

 

[사진=함양군]

이를 위해 군은 외부 항노화 및 관광 전문가의 객관적인 시선으로 함양의 관광자원과 항노화 시설의 가능성을 사전검증하고 고품질 관광 콘텐츠 개발을 위해 전문가 초청 컨설팅을 개최한다 

오는 13일부터 14일까지 항노화 및 관광 등 관련 전문가 15명이 참여하는 이번 행사는 함양 곳곳에 산재한 자연 문화 관광 자원과 함께 항노화 관련 시설물 위주로 소개하여 함양군만의 특색있는 항노화 관광 테마를 발굴한다는 전략이다. 

행사는 첫날 산양삼산업화단지와 산삼휴양밸리, 지리산생태체험단지, 목재문화체험장 등 함양의 대표 항노화 시설물들을 둘러보며 향후 운영방안 등을 모색한다 

다음날에는 함양의 대표 관광지인 상림공원과 서암정사, 인산가, 하미앙, 남계서원, 개평한옥마을, 용추폭포 등 함양의 대표 관광 문화자원을 통해 맞춤형 관광코스를 개발한다 

함양군은 이번 행사 이후 전문가 자문을 받아 종합 운영계획 용역 등 수립 시 이를 적극 반영하고 항노화 웰니스 관광 프로그램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강현출 함양 부군수는 이번 전문가 컨설팅을 통해 테마별, 타겟별 차별화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관광 상품을 개발해 관광객 유치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함양=이영호 기자 hoho@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