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명박 측 “검찰 소환 응하겠다…날짜는 협의 필요”

정진용 기자입력 : 2018.03.06 16:32:16 | 수정 : 2018.03.06 16:32:23

이명박 전 대통령 측이 검찰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전 대통령 측은 6일 "검찰 소환에 응하겠다"면서 "날짜는 검찰과 협의해 정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중앙지검 수사팀은 이날 이 전 대통령에게 오는 14일 오전 9시30분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 조사받을 것을 통보했다.

이 전 대통령은 자동차부품회사 다스(DAS) 관련 투자금 140억원을 회수하기 위해 청와대 등 정부 기관을 동원하는 등 직권 남용을 한 혐의, 다스 실소유주 사실을 숨기고 차명으로 재산을 관리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이 전 대통령이 검찰에 출석할 경우 노태우, 노무현, 박근혜 전 대통령에 이어 전직 대통령으로서 4번째 피의자로 검찰 포토라인에 서게 될 예정이다.

정진용 기자 jjy4791@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