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최일화, 성추행 자진 고백 "늦었지만 당사자에게 사과"…"나올 거 같으니까 미리 손써두는 거?"

"켕기는 게 많으니 미리 선수 치네"

윤광석 기자입력 : 2018.02.26 11:09:45 | 수정 : 2018.02.26 11:09:42

DSB엔터테인먼트그룹


배우 최일화가 과거 성추행 사실을 자진 고백했습니다.
 

서울경제 단독 보도에 따르면 최일화는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
조그마한 것이라도 저와 연루된 게 있다면 자진해서 신고하고 죄를 달게 받겠다.
오로지 죄스러운 마음뿐이다."라고 사과했는데요.


몇 년 전, 연극 작업 중 성 추문 논란에 휩싸인 최일화는
"사태가 터졌을 때 바로 사과하고 싶었지만 겁이 났다.
늦었지만 당사자들한테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라고 말했습니다.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ed****
대체 몇 명이냐..... 어디까지 썩어있는 건지; 한명의 가해자가 절대다수의 피해자를 만들었을 텐데 얼마나 많은 피해자가 고통스러워했을지 개탄스럽다...

gp****
얼마나 켕기는 게 많으면 미리 선수 치네

ta****
아무도 글 안 올렸는데 자진해서 고백할 양심이라면 애초에 성추행하지도 않았겠지. 내가 보기엔 나올 거 같으니까 미리 손써두는 거로 보임

99****
자숙이고 뭐고 그냥 나오지 마세요 범죄자 보기 싫습니다

kn****
터질 게 많아 겁났나 보네ㅋㅋ

re****
면죄부를 받기 위한 쇼에 불과함.


최일화는 한국연극배우협회 이사장을 맡고 있으며 최근 세종대학교 글로벌지식평생교육원 연극학 교수로 임용됐습니다. 윤광석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