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페미니스트 논란’ 손나은, ‘GIRLS CAN DO ANYTHING’ 문구가 문제?…“브랜드 협찬일 뿐” 해명

손나은 페미니스트 논란 "브랜드 협찬일 뿐"

원미연 기자입력 : 2018.02.13 17:50:51 | 수정 : 2018.02.13 17:50:54

쿠키뉴스



그룹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의도치 않게 페미니스트 논란에 휘말렸습니다.

손나은은 화보 촬영차 미국 뉴욕에 있는데요.
오늘(13일) 뉴욕 현지의 한 식당에서 찍은 자신의 사진을 SNS에 공개하며
“아침 부은 얼굴 ‘GIRLS CAN DO ANYTHING’”이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여기서 문제가 된 것은
바로 ‘GIRLS CAN DO ANYTHING’이란 문구인데요.
이 문구는 ‘여성은 뭐든 할 수 있다’라는 뜻입니다.

그런데 이 문구가 페미니스트를 대변한다고
일부 누리꾼들이 주장하고 나선 건데요.

특히 사진 속 손나은이 ‘GIRLS CAN DO ANYTHING’이라는 문구가 새겨진
휴대폰 케이스까지 들고 있어 논란을 더했습니다.


ak****
저런 문구 하나로 뭐라 하는 애들은 진짜 뭐지...?

ru****
여자가 뭐든지 할 수 있다는 게 왜?

se****
폰 케이스가 도대체 왜 논란이지? 다들 너무 예민하네

ge****
이런 게 논란이면 이 나라는 답이 없다

ch****
페미니스트일 수도 있지... 페미니스트면 또 어떻고?
참 할일 없는 애들 많다~


관계자에 따르면,
휴대폰 케이스에 쓰여진 ‘GIRLS CAN DO ANYTHING'이라는 문구는
한 패션 브랜드가 내놓은 슬로건이라는데요.

손나은은 당시 촬영차 갔던 패션 브랜드 측으로부터
이 케이스를 협찬 형식으로 받았다고 합니다.

한편, 게시글 밑에 댓글 논쟁이 계속되자
손나은은 현재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상태입니다. 원미연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