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민 中企 이미지 대기업보다 낮아… ‘근로조건’ 최하

조현우 기자입력 : 2017.12.25 20:53:18 | 수정 : 2017.12.25 20:53:19

국민들의 중소기업 이미지 인식점수가 대기업에 비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중소기업중앙회가 전국 성인 남·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2017 대국민 중소기업이미지 인식도 조사결과에서 대국민 중소기업 이미지 인식점수는 51.4점으로 대기업 71.5점에 비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중소기업 인식개선에 대한 사회적 관심 유도와 청년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방안 마련 등 일자리 기반 조성을 위해 실시됐다.

자아실현, 사회적지위, 안정성, 성장성, 근로조건 등 5가지 세분화된 항목에 따라 국민들이 중소기업을 어느 정도 호감도를 가지고 있는지를 100점 만점기준으로 수치화한 조사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중소기업에 대한 국민들의 이미지 호감도는 51.4점으로 지난해 54.0점보다 낮게 나타났다. 특히 20~30대 청년의 중소기업에 대한 이미지 호감도는 47점대에 불과했다.

중소기업 이미지 인식점수 중 가장 점수가 높았던 항목은 성장성으로 54.6점이었다. 사회적지위 54.0, 자아실현가능성 51.8, 안정성 49.1점 순이었다.

반면 임금수준과 근로시간, 복리후생 환경 등 근로조건에 대한 점수는 46.8점으로 지난해 49.0점처럼 가장 낮게 나타났다.

중기중앙회 관계자는 함께 일하고 싶은 행복한 중소기업들이 많아 질 수 있도록 일자리 창출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중소기업계가 주도적인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조현우 기자 akg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