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문재인 대통령, 13일 두테르테 대통령과 정상회담

구현화 기자입력 : 2017.11.13 05:00:00 | 수정 : 2017.11.13 09:02:09

 

국민일보 DB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참석차 필리핀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오후 6시45분(현지시간) 마닐라 시내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아시아의 트럼프'라 불리는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다고 청와대가 12일 밝혔다.

두 정상은 회담에서 상호 투자 및 인적 교류 활성화를 비롯한 양국 관계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필리핀은 우리나라의 20대 교역국에 해당한다.

문 대통령은 지난 5월 박원순 서울시장을 아세안 특사로 보내 두테르테 대통령에게 친서를 전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이어 14일 오전 10시45분 리셴룽(李顯龍) 싱가포르 총리와 정상회담을 한다.

문 대통령과 리 총리는 한·싱가포르 관계 발전과 실질협력 증진, 대(對) 아세안 협력 강화 방안을 놓고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 대통령은 13∼14일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기간 리커창 중국 총리와 회담을 할 것으로 관측된다.

구현화 기자 kuh@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