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17 국감] 이개호 “쌀 정부매입 72만톤으로는 부족… 85만톤까지 늘려야”

조현우 기자입력 : 2017.10.12 10:10:50 | 수정 : 2017.10.12 10:10:52

국민일보 DB

쌀값 회복을 위해서 정부의 시장격리 물량을 85만톤 이상으로 늘려야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12일 국회 농림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농림축산식품부 등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해 이같이 말했다.

특히 공공비축·해외공여용 35만톤과 시장격리 37만톤으로 구성된 총 72만톤 정부매입량은 전년 대비 3만톤 증여에 불과해 쌀값 회복은 사실상 불가능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의원은 정부의 수확기 쌀 수급안정 대책에도 불구하고 풍작이 예상되는 올해산 쌀 출하가 본격 시작되면 최근 소폭 상승한 쌀값이 다시 폭락할 것이라면서 연간 24만톤의 소비감소를 감안하면 전년 대비 3만톤 추가 격리는 효과가 없어 85만톤 이상 시장격리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조현우 기자 akg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