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구시보건환경연구원, 가짜 백수오 판별법 개발 발표

커피의 주요성분 동시분석법도 개발...김종배 과장, 조정옥·김은 연구사 참여

이현주 기자입력 : 2017.06.29 10:00:19 | 수정 : 2017.06.29 10:06:47

백수오, 이엽우피소 및 하수오의 주요성분 및 위화판별지표 탐색에 관한 연구 포스터. 대구시 제공.

[쿠키뉴스 대구=이현주 기자]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 21~23일 제주 ICC에서 열린 ‘한국식품과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가짜 백수오 판별법’ 및 ‘커피의 주요성분 동시분석’ 등 2편의 첨단 분석법 ‘포스터 논문’을 발표해 주목을 받았다.

이번에 발표한 논문 주제는 2015년 가짜 백수오 파동으로 소비자의 불신을 받았던 백수오의 진위판별법, 그리고 현대인의 생활에 빠질 수 없는 커피의 성분 중 생리활성에 영향을 주는 주요성분 10종을 동시에 신속하고 정확하게 분석하는 방법 개발과 관련한 것이다.

특히 가짜 백수오의 판별 지표에 이용할 수 있는 성분은 기존 유전학적 검사에서 가열에 의한 유전자 변형으로 판별이 불가능한 것을 보완한 것이다.

이번 연구에는 식품분석과 김종배 과장과 조정옥·김은 연구사가 참여했으며, 향후 식품의 품질 관리에 중요하게 이용될 수 있는 성과로 평가받고 있다.

대구시 김형일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연구원의 통상적인 검정업무 추진뿐 아니라 연구업무도 활성화해 시민들에게 보다 깨끗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lhj@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