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美 기준금리 0.25% 인상 국내와 동일…외국인 투자금 유출 우려

김태구 기자입력 : 2017.06.15 09:11:45 | 수정 : 2017.06.15 09:13:58

[쿠키뉴스=김태구 기자] 미국의 기준금리가 국내와 같아졌다. 

미국 중앙은행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는 14일(현지시간) 정례회의에서 0.75∼1.00%인 기준금리를 1.00∼1.25%로 0.25%p 인상키로 결정했다.

이번 금리 인상은 지난 3월 이후 올해 들어 2번째이다. 올초 연준은 3차례 기준금리 인상을 시사한 바 있어 하반기 한 차례 더 금리가 오를 전망이다. 

또한 연준은 4조5000억달러 규모의 보유자산(밸런스시트)을 축소할 계획도 발표했다. 이에 따라 연준이 그동안 사들이 채권 등이 시장에 풀릴 전망이다. 

이에 따라 미국 시장 금리가 상승하면 외국인 국내투자자금이 이탈하는 현상이 가속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ktae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