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곳곳 소식 전달, SNS 기자단 50명 위촉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경북 곳곳 소식 전달, SNS 기자단 50명 위촉

여행 작가, 문화해설사 등 구성… 생활밀착형 소식 취재

김희정 기자입력 : 2017.05.19 16:43:47 | 수정 : 2017.05.19 16:44:01

김장주 행정부지사가 SNS 기자단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상북도 제공.

 

[쿠키뉴스 안동=김희정 기자] ‘경북 SNS 기자단’ 50명이 위촉장을 받고 본격 활동에 나섰다.

경상북도는 19일 도청 브리핑룸에서 ‘2017 경상북도 SNS 기자단 발대식’을 가졌다.

‘경북 SNS 기자단’은 2014년부터 소셜미디어를 통한 도정의 효율적인 홍보와 도민 소통 강화를 위해 운영되고 있다.

이들은 도정홍보는 물론, 23개 시·군의 문화관광, 맛집, 생활정보, 축제 등 생활밀착형 소식을 발굴·취재한다.

특히 올해 기자단은 전국 각지의 여행 작가, 문화해설사, 파워블로거 등 다양한 직업군으로 구성됐으며, 20~60대까지 폭넓은 연령층이 참여했다.

아울러 국내에서 활동하는 중국인 파워블로거 1명이 포함돼 국내뿐만 아니라 국외에도 파급효과를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에 선발된 주부 이은주(대구) 씨는 “유아에서부터 노인까지 모든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경북의 편안함, 즐거움, 재미를 알차게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SNS 기자단이 전하는 생생한 경북이야기는 경상북도 공식 페이스북과 블로그를 통해 영상과 사진으로 만나볼 수 있다.

김장주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SNS를 통한 홍보와 소통의 중요성이 어느 때보다 강조되고 있다”며 “SNS 기자 한 사람이 경북의 민간홍보대사이자 1인 매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경북 곳곳의 소식을 발굴해 전 세계에 전해지도록 애써 달라”고 말했다.

한편 경북도는 뉴미디어를 통한 도민 소통 강화를 위해 올해 3월 소통협력담당관실을 신설하고, 생활공감정책 모니터단, SNS 기자단 등을 운영하고 있다.

shin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