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기아차 니로 PHEV 1호차 주인공은 배터리 개발 담당 임원

이훈 기자입력 : 2017.05.19 15:21:42 | 수정 : 2017.05.19 15:21:44

기아차 제공

[쿠키뉴스=이훈 기자]‘ 니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이하 니로 PHEV)’ 첫 차의 주인공으로 실제 니로 PHEV의 배터리 개발을 담당했던 김유석(48)씨가 선정됐다.

1호차 주인공으로 선정된 김유석씨는 현재 SK에너지 전략본부장으로 근무하고 있으며 SK이노베이션 배터리사업부장 재직 당시 니로 PHEV 배터리 개발을 담당한 바 있다.

기아차는 김유석씨가 배터리 개발에 기여한 점과 특히 임원 업무용 차량으로 고급 세단을 선택할 수 있었음에도 니로 PHEV를 선택한 점 등을 고려해 1호차 주인공으로 선정했다.

김유석씨는 “직접 개발을 담당하며 열정과 노력을 쏟았던 니로 PHEV의 1호차 주인공으로 선정돼 기쁘다”면서 “우수한 성능과 경제성을 갖춘 니로 PHEV가 국내 친환경차 시장 확산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니로 PHEV의 배터리를 공급하고 있는 SK이노베이션은 향후 니로 PHEV를 업무용 차량으로 적극 구매해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hoo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