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글로벌, 지주사 전환 첫 해 44% 영업이익률 달성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휴온스글로벌, 지주사 전환 첫 해 44% 영업이익률 달성

조민규 기자입력 : 2017.05.18 11:07:57 | 수정 : 2017.05.18 11:08:00

[쿠키뉴스= 조민규 기자] 휴온스글로벌은 올해 1분기 별도재무제표 기준 매출 69억원, 영업이익 30억원(영업이익률 43.5%), 당기순이익 29억원을 기록해, 작년 4분기 대비 각각 82.48%, 428.15%, 592.4% 증가를 기록했다. 영업이익 증가 이유는 배당 17억원과 휴톡스 매출 증가에 따른 영업이익 급상승이다.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는 매출 734억원, 영업이익 114억원(영업이익률 15.5%), 당기순이익82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4분기 대비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각각 0.04%, -4.17 %, 45.18% 증감한 수치이며, 전년 동기 대비 매출,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각각 393.6%, 207.1%, -37.7% 증감한 수치다.

매출 및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큰 상승폭을 보인 이유는 작년 1분기 휴온스 매출이 휴온스글로벌의 중단영업 당기순이익으로 표기가 됐다가 작년 8월 지주회사 전환 이후 휴온스글로벌의 연결실적으로 잡혔기 때문이다. 1분기 연구개발비는 매출액 대비 8.77%인 6억이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4분기의 실적이 통상적으로 분기 중 가장 높다는 것을 고려할 때 휴온스글로벌의 1분기 실적은 4분기보다도 증가한 수치이기 때문에 매우 잘한 결과라고 볼 수 있다. 최근 3년간 국내 의약품 생산액 증가율이 3% 미만의 성장 정체에도 불구, 높은 성장성과 약 44%의 영업이익률을 동시에 달성했다. 올해에도 성장모멘텀이 확실한 만큼 점점 더욱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설명했다.

휴메딕스는 1분기 별도 재무제표기준으로 매출액 115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7.5% 증가했다고 밝혔다. 

1분기는 에스테틱 사업강화 및 HA원료 수요 증가에 따른 화장품과 원료부분 성장폭이 확대됐다. 별도기준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대비 22.1% 감소한27억원으로 집계됐으며, 당기순이익은28% 감소한 22억원으로 1분기를 마감했다. 

이는 휴미아주와 엘라비에필러 등의 수출을 위해 주요 국가에 등록하면서 연구개발비(전년대비 4.5억원 증가, 매출액 대비 9.2%, 전년동기대비 73% 증가, 올해 1분기 연구개발비 10억)가 증가했고, 에스테틱 사업 강화 및 영업인력 보강차원의 인건비와필러 및 골관절염 매출부진에 따른 원가율이 증가했기 때문이다.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는 매출액 126억원, 영업이익 28억원, 당기순이익 23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대비 각각 18%, -18%, -25% 증감했다. 

휴메딕스 정구완 대표는 “비용이 증가한 항목이 임상 및 에스테틱 사업 강화에 따른 연구개발비 및 영업인력 보강 등에 투자한 내용이다. 이는올해부터 더 큰 실적으로 반영될 수 있는 선도적 투자라고 볼 수 있다. 특히 휴메딕스의 강점인 HA원료 응용기술에 대한 수요가 점점 늘고 있어 ‘코스메슈티컬’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목표에 맞춰 한 단계씩 실행에 옮기고 있다”고 설명했다. 

휴온스는 올해 1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 652억원, 영업이익 71억원(영업이익률 10.9%), 당기순이익 96억원을 기록해 작년 4분 대비 각각 -0.73%, 4.1%, 219.25% 증감했다고 밝혔다.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는, 매출 642억원, 영업이익81억원(영업이익률12.6%), 당기순이익은 108억원의 실적을 기록해 작년 4분기 대비 -0.17%, 0.38%, 138.93% 증감을 기록했다. 

휴온스는 보툴리눔 톡신 제품 ‘휴톡스’의 수출 증가로 호실적을 기록했으며, 매출 비중은 전문의약품, 웰빙의약품, 수탁, 에스테틱 순으로 작년에 이어 높은 성장율을 보이고 있는 수탁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23.1%증가하면서 가장 큰 폭으로 성장했다. 또 웰빙의약품 14.6%, 전문의약품 12.1% 등도 두 자릿수 성장을 기록했다. 1분기 연구개발비는 매출액 대비 7.35%인 47억이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올해 휴온스 대표를 새롭게 맡아 긍정적인 첫 실적을 발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특히 각종 해외 전시회 참가로 인해 수출이 급상승하고 있으며, 전문의약품, 웰빙의약품, 수탁등의 매출이 두 자릿수로 성장하고 있다는 점이 매우 고무적이다.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kioo@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