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환기 ‘고요’, 한국 미술품 사상 최고가 경신…65억5000만원에 낙찰

이소연 기자입력 : 2017.04.12 18:53:53 | 수정 : 2017.04.12 21:16:57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이소연 기자] 한국 추상미술의 거장 고(故) 김환기 화백의 전면점화 ‘고요’가 한국 미술품 최고가를 경신했다.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K옥션에서 열린 경매에서 고 김 화백의 ‘고요(Tranquillity) 5-IV-73 #310’이 65억5000만원에 낙찰됐다. 

이날 고요(Tranquillity) 5-IV-73 #310은 55억원에서 경매를 시작, 60억원을 가뿐히 넘어 65억5000만원에 팔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 작품은 고 김 화백이 지난 1973년 완성한 것으로, 푸른 점과 직사각형의 흰 띠가 특징이다. 가로 205㎝, 세로 261㎝의 대형 작품이다.  

종전 최고가를 기록한 작품은 고 김 화백의 ‘12-V-70 #172’로 63억2626만원이었다. 

고 김 화백의 작품은 지난해 4월부터 세 차례 동안 역대 경매 최고가를 경신해왔다. 

soyeo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