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주승용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 소환, 원칙 입각해 조사해야”

정진용 기자입력 : 2017.03.21 10:16:06 | 수정 : 2017.03.22 16:22:27

[쿠키뉴스=정진용 기자] 국민의당 주승용 원내대표가 21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검찰 소환에 대해 "원칙에 입각한 충실한 조사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오늘은 역사적인 날이다. 헌정사상 네 번째로 전직 대통령이 검찰에 소환당하는 부끄러운 날"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주 원내대표는 "대한민국 역사상 처음으로 탄핵당한 현직 대통령이라는 사실 자체가 이미 유죄를 선고받은 것"이라며 "헌법재판관의 전원일치에도 박 전 대통령은 미안하다는 말도 없이 청와대를 떠났다"고 비판했다.

주 원내대표는 또 "검찰은 우병우 전 민정수석의 직권남용과 직무유기, 개인비리에 대해선 어떻게 조사할지도 분명히 밝혀야 한다"며 "우병우는 죄가 크지만 반성하지 않는 뻔뻔한 태도로 온 국민을 분노하게 만들고 있다. 수사에 속도를 내서 일벌백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jjy4791@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