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중국 사드 보복 피해액 최대 16조원 추정

이연진 기자입력 : 2017.03.19 13:50:00 | 수정 : 2017.03.19 13:50:02

[쿠키뉴스=이연진 기자]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경제 보복에 따른 피해액이 최대 16조여 원에 이를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19일 한국수출입은행 해외경제연구소가 발간한 최근 중국 경제제재 파급효과 추정 보고서에 따르면 사드 보복으로 인한 피해액은 7조3000억∼16조2000억 원으로 예상됐다.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의 경제제재가 가시화하면 한국의 대중(對中) 수출은 향후 1, 2년간 3∼7% 감소하고, 중국인 관광객도 30∼60% 급감할 것으로 추정됐다. 

특히 한국의 대중 수출이 7%, 중국인 관광객이 60% 줄어드는 최악의 시나리오를 가정했을 때 경제적 손실은 6조2000억 원에 달한다. 

lyj@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