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창녕군 복지허브화, 지자체 벤처마킹 ‘주목’

강종효 기자입력 : 2017.03.17 19:15:06 | 수정 : 2017.03.17 20:20:05

창녕군 제공

[쿠키뉴스 창녕=강종효 기자] 창녕군 복지서비스가 전국적으로 주목받으면서 이를 벤처마킹하기 위해 타 지자체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해 읍면동복지허브화 맞춤형복지서비스 대상을 수상한 창녕군으로 지난 3일 대구시 달서구에 이어 17일 경상북도 울진군 희망복지지원팀과 평해읍 맞춤형복지팀에서 읍면동복지허브화 추진 우수사례를 배우기 위해 창녕을 찾았다.

군은 ‘또와서·정서방 서비스’를 추진해 찾아가는 상담을 일상화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주민 밀착형 복지를 펼치고 있다.

특히 주민이 참여하고 공감하는 ‘우리마을 최고의 날’ 이동복지관을 비롯해 여러 가지 특화사업을 진행해 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 부산시, 함안군 등 15개 타 지자체의 발걸음이 이어진데 이어 올해에도 계속 지자체의 발걸음이 이어지면서 창녕군이 명실상부 읍면동복지허브화의 맞춤형서비스 분야의 멘토로 자리잡고 있다.

k123@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