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부산시, 클린에너지도시 조성 ‘친환경 에너지마을’ 지원

강민한 기자입력 : 2017.03.17 09:19:29 | 수정 : 2017.03.17 20:17:52

부산광역시청.

[쿠키뉴스 부산=강민한 기자]부산시가 마을단위 단독주택과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태양광 발전설비 무상 설치를 지원, 클린에너지도시 도시 부산 만들기에 나선다.

부산시는 클린에너지 도시 조성을 위해 마을단위 단독주택 60가구와 공동주택 300세대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상 설치하는 ‘친환경 에너지마을’ 만들기 사업을 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원전도시 이미지 탈피와 청정에너지인 태양광 발전 주택 보급을 확대해 클린에너지 도시로 전환하는 계기로 만들기 위한 것이다.

또 시민들에게는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이해와 적극적 참여를 위해 신재생에너지의 필요성을 직접 체험하는 기회 제공과 전기요금 절감으로 경제적 혜택이 돌아가도록 한다.

그동안 시는 한국에너지공단과 주택 태양광 지원사업, 국가보조사업으로 추진하는 태양광 지역지원사업 등 태양광 보급을 적극 시행했으나 순수 시비로 지원하는 것은 처음이다.

시는 올해를 클린에너지 도시 부산만들기 원년으로 선포하고, 시의 친환경 에너지 보급 확대에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지원은 마을단위 단독주택 60가구 가구당 2~3kw용량의 지붕형 태양광발전 설비 설치와 공동주택은 300세대 세대당 250w용량의 베란다형 미니태양광 발전설비 설치한다.

참여 신청은 20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단독주택은 최소 10가구 이상 주민동의를 얻은 마을공동체 대표자가 공동주택은 동․단지 단위로 입주자대표나 관리사무소가 신청하면 된다.

신청 서류는 부산시 홈페이지(www.busan.go.kr)의 고시공고에서 양식을 내려 받아 작성한 후 방문 또는 우편(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001 부산시청 에너지산업과)로 제출하면 된다.

시는 신청된 마을, 공동주택에 대해 현장 확인, 서류심사, 선정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지원 대상을 선정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미래세대를 위한 친환경 에너지 정책 추진을 위한 것으로 시민과 함께 클린에너지도시 부산 만들기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 한다”고 말했다.

kmh0105@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