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윤시윤-김민재, KBS 드라마 ‘최고의 한방’ 캐스팅… 유호진 PD와 호흡

윤시윤-김민재, KBS 드라마 ‘최고의 한방’ 캐스팅… 유호진 PD와 호흡

이준범 기자입력 : 2017.03.16 16:48:17 | 수정 : 2017.03.16 17:06:57


[쿠키뉴스=이준범 기자] 배우 윤시윤과 김민재가 KBS2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에 캐스팅됐다. 

‘최고의 한방’ 제작진은 16일 “윤시윤, 김민재가 ’최고의 한방’의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최고의 한방’은 사랑하고, 이야기하고, 먹고 사는 것을 치열하게 고민하는 이 시대의 20대 청춘 소란극이다. KBS2 예능드라마 ‘프로듀사’를 제작했던 서수민 PD와 초록뱀미디어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만드는 작품이다. 그동안 예능을 만들어온 유호진 PD의 첫 드라마 연출작이기도 하다.

윤시윤은 자신을 믿고 ‘1박 2일’의 새 멤버로 발탁해준 유호진 PD와의 인연으로 ‘최고의 한방’에 합류를 결정지었다고 전해졌다.

윤시윤이 맡은 유현재는 혜성처럼 등장해 수려한 춤과 노래로 수많은 팬들을 이끌며 가요계를 장악한 그룹 제이투의 멤버다. 연이은 스캔들로 연예계를 떠들썩하게 하는 스캔들 메이커다.

김민재는 최정상 아이돌을 꿈꾸는 가수지망생 이지훈 역을 맡았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공시생의 탈을 쓰고, 아이돌이 되기 위해 남모르게 고군분투하는 늦깎이 연습생이다.

‘최고의 한방’의 제작사 몬스터 유니온 측은 “자유분방한 주인공 유현재 역에 윤시윤을 캐스팅했다”면서 “윤시윤의 진정성 있는 연기력에 ‘1박 2일’을 통해 쌓아온 흥과 예능감이 더해져 보다 개성 넘치는 유현재가 탄생할 것이라 확신한다. 지금까지 본적 없는 그의 색다른 매력과 연기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이어 “짧은 순간에도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만드는 김민재의 연기를 보고 그를 캐스팅하게 됐다”며 “그는 어떻게 하면 사람을 매료시킬 수 있는지 아는 배우다. 이지훈 역을 통해 또 한 번 그 역할을 톡톡히 해줄 것이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최고의 한방’은 5월 편성을 확정짓고 캐스팅을 진행 중이다.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