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서울시 25일 ‘자녀와 떠나는 심리여행’ 참가 가족 모집

송병기 기자입력 : 2017.03.15 00:01:00 | 수정 : 2017.03.14 18:14:03

[쿠키뉴스=송병기 기자] 서울시 아동복지센터는 오는 25일 ‘자녀와 함께 떠나는 심리여행’ 프로그램에 참가할 가족 30쌍을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서울시에 거주하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고생 자녀를 둔 가족이다. 신청은 서울시 아동복지센터에서 선착순으로 하면 되낟.

새로운 학기인 3월에는 변화와 적응으로 인해 초·중·고 학생들의 긴장과 스트레스가 높은 시기다. 특히 아이가 낯선 환경에 적응하기 어려워하며 등교를 거부하거나, 두통, 복통 등을 호소하는 일명 ‘새학기 증후군’을 앓는 경우도 종종 있다.

서울시 아동복지센터는 25일 오전 10시부터 두 시간 동안 진행될 ‘자녀와 함께 떠나는 심리여행’ 프로그램을 통해 최대 5종의 심리검사를 제공한다.

부모와 자녀가 똑같은 심리검사를 함께 받아 서로의 특성을 비교·분석 할 수 있는 NEO성격검사(약 45분)·MST 학습동기유형검사(약 45분)를 기본적으로 받을 수 있다. 추가 검사를 원할 경우 KIPR 아동·청소년 관계문제검사, 인성검사(약 40분) 등 다양한 검사를 함께 받을 수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부모와 자녀 각각의 기질적 성격 및 스트레스 정도, 심리적 자원 등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또한 또래관계 어려움 정도, 학업성취와 관련 있는 학습동기 유형 등 자녀가 학교생활을 잘 하기 위해 필요한 정보도 파악하여 자녀를 지도하는데 다양한 도움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순덕 서울시 아동복지센터 소장은 “우리나라 부모는 자녀에게 기대가 많고 뜻대로 되지 않으면 잔소리로 혼내는 경우가 많다. 부모 마음을 주입하기보다 아이의 마음을 관찰하고 공감해주면서 유대관계를 잘 형성할 때, 아이는 오히려 부모의 말을 잘 따라준다”고 말했다. songb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