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모녀 모텔서 숨진 채 발견…경찰 주변인물 조사 중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세 모녀 모텔서 숨진 채 발견…경찰 주변인물 조사 중

김현섭 기자입력 : 2012.06.08 08:05:01 | 수정 : 2012.06.08 08:05:01

[쿠키 사회] 7일 오후 2시10분쯤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소재 한 모텔 방에서 A(38·여)씨와 7, 6세인 두 딸이 숨져 있는 것을 이 모텔 종업원 이모(70)씨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투숙한 후 퇴실을 하지 않아 이상하게 여긴 이씨가 들어가 본 이씨가 발견했으며, 당시 침대에 나란히 누워 숨져있었다.

경찰의 현장조사 결과 두 딸은 목이 졸려 이불을 덮은 채로 침대 위에 있었고, 그 옆에 유서와 함께 목 부위에 수차례 압박붕대가 묶인 채 A씨가 숨져 누워있었다.

경찰은 A씨가 전 남편과 8년 전 헤어진 후 법적인 문제가 해결되지 못해 두 딸을 호적에 올릴 수 없게 된 것을 놓고 고민해왔다는 현 남편의 진술에 따라 A씨가 이 문제로 고민하다가 딸들을 먼저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히기 위해 A씨의 시신을 부검키로 하는 한편 주변 인물들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는 중이다. 국민일보 쿠키뉴스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