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검, 우병우 18일 소환조사…직권남용·직무유기 혐의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특검, 우병우 18일 소환조사…직권남용·직무유기 혐의

민수미 기자입력 : 2017.02.17 17:45:02 | 수정 : 2017.02.18 16:41:27

사진=국민일보DB

[쿠키뉴스=민수미 기자]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18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한다.

특검 대변인인 이규철 특검보는 17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우 전 수석을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피의자 소환한다”고 밝혔다. 

우 전 수석에게는 직권남용 외에 직무유기 혐의가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우 전 수석은 ‘비선실세’ 최순실씨의 국정농단 의혹과 관련, 이석수 전 대통령 직속 특별감찰관의 내사를 방해하고 이 전 감찰관의 해임을 주도한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의혹을 받는다. 또 지난해 문체부 국과장급 5명 좌천성 인사에 관여했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이 특검보는 우 전 수석 소환이 늦어진 배경과 관련해 “소환을 위한 사전조사가 지연됐기 때문”이라며 “소환 관련한 (조율과정 문제) 사정으로 지연된 것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mi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