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해진 “저 정말 괜찮아요, 유정이어서 행복했어요”

이혜리 기자 기자입력 : 2016.03.04 00:10:55 | 수정 : 2016.03.04 00:10:55


[쿠키뉴스=이혜리 기자] 배우 박해진이 tvN ‘치즈인더트랩’(이하 치인트) 시청자들에게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박해진은 3일 ‘치인트’ 공식 홈페이지 시청자 게시판에 “유정 선배입니다”라는 제목으로 사진 두 장을 올렸다.

사진 한 장에는 박해진의 자필 사인과 함께 “‘치인트’ 시청자 여러분, 저 괜찮아요. 정말 괜찮아요. 유정이어서, 유정이라서, 유정일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다들 고마워요”라는 글이 적혀있다.

호평을 받던 ‘치인트’는 후반부로 가면서 개연성 없는 전개, 박해진의 이유 없는 출연 분량 축소, 제작진과 원작자 순끼와의 불화 등 숱한 논란을 낳으며 지난 1일 종영했다. hye@kmib.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