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단독] 한나라당 이상득 의원 보좌관 체포

지호일 기자입력 : 2011.12.08 13:42:01 | 수정 : 2011.12.08 13:42:01

[쿠키 사회] 이국철 SLS그룹 회장 폭로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부장검사 심재돈)는 8일 한나라당 이상득 의원의 보좌관 박모씨를 체포했다.

검찰은 이날 오전 8시40분쯤 경기도 부천시 박씨의 자택에 수사관들을 보내 박씨를 검거했다. 검찰은 지난 7일 법원으로부터 박씨의 체포영장을 발부받았다. 검찰은 박씨에게 여러 차례 검찰에 출석할 것을 요청했으나, 박씨가 응하지 않자 강제 구인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이 회장은 대영로직스 대표 문모(42·구속기소)씨를 통해 박씨에게 SLS그룹 관련 구명 청탁과 함께 500만원 대 까르띠에 시계를 선물했다. 박씨는 기념품인줄 알고 받았다가, 고급 시계라 바로 돌려줬다고 주장했지만, 검찰은 최근 수사가 시작되자 뒤늦게 시계를 돌려준 것으로 보고 있다. 검찰은 또 문씨 계좌추적을 통해 그가 이 회장에게 받은 7억8000만원 중 일부가 박씨에게 건네졌는지 추적하고 있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지호일 기자 blue51@kmib.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