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모르몬교, 동성 부부 자녀에 세례·축복 금지

조규봉 기자입력 : 2015.11.07 11:29:55 | 수정 : 2015.11.07 11:29:55

[쿠키뉴스팀] 기독교의 회복을 천명하고 미국에서 탄생한 모르몬교(예수그리스도후기성도교회)가 동성 부부를 배교자로 규정하고, 그들과 함께 사는 자녀가 성인이 될 때까지 세례와 축복을 누리지 못하도록 하는 지침을 내렸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모르몬교 교단은 이런 내용을 담은 새 교회 지침서를 지역 교계 지도자에게 전날 보냈다.

'모르몬교의 성지'인 미국 유타 주 솔트레이크시티에 있는 교단의 대변인 에릭 호킨스는 N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오랜 기간 연구해 개정 안내서를 펴냈다"면서 "새 안내서는 지난 3일 선거에서 솔트레이크시티의 첫 동성애자 시장으로 당선된 재키 비스컵스키와는 무관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미국 연방대법원의 동성 결혼 합헌 결정을 존중하고 성 소수자의 권리도 잘 알지만, 모르몬교는 교인 간 동성 결혼은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새 지침서를 보면, 모르몬교는 동성 부부의 자녀에게 축복을 비롯해 선교사가 될 교육 기회, 세례도 교단 지도부의 승낙 없이 주지 않기로 했다.

대신 동성 부부의 자녀가 18세 이상이 돼 집을 떠나서 살고, 동성 커플의 동거 또는 동성 결혼을 부인하면 축복과 세례를 줄 참이다.

[쿠키영상] "라면 먹고 갈래?"를 외국에선 뭐라고 할까?…좋아하는 이성과 함께 있고 싶을 때 표현법

[쿠키영상] '도둑질 하지 마!'…사람이 잡은 물고기를 훔치는 골리앗 그루퍼

[쿠키영상] '상반신 노출도 불사'…모델 겸 배우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