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정부 제작 세계지도 이렇게 바뀌었다

최정욱 기자입력 : 2011.11.21 11:09:00 | 수정 : 2011.11.21 11:09:00



[쿠키 경제] 국토해양부 국토지리정보원은 21일 신규 제작한 세계지도를 공개하고 홈페이지((http://www.ngii.go.kr)에서 웹 서비스 한다고 밝혔다.

이 세계지도는 로빈슨 도법으로 제작한 것으로, 제작 과정에서 발생하는 형태와 면적의 왜곡을 적절히 조정해 전체적인 안정감과 균형감이 돋보이는 게 특징이다.

지리정보원 측은 "기존 세계지도는 메르카토르 도법으로 제작했지만 극 지역으로 갈수록 국가와 대륙 면적이 지나치게 왜곡되는 문제점이 있었다"며 "반면 로빈슨 도법은 면적과 형태의 균형감 등이 우수해 지도 제작도법 관련 국내 전문가 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지리정보원은 또 동해, 독도 등 우리 영토 및 남·북극 과학기지에 대한 영문판 웹 지도 서비스도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한다. 웹 지도 서비스는 현재 세계지도의 확대·축소 및 뷰 기능을 제공하고 있으며, 국문과 영문 세계지도의 다운로드도 가능하다.

지리정보원 관계자는 "앞으로 국·영문 서비스 외에도 다양한 외국어(스페인어, 프랑스어, 아랍어 등)로 세계지도를 제작해 국제사회에 적극 홍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최정욱 기자 jwchoi@kmib.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