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JYP 신인 걸그룹 ‘트와이스’, 최종 멤버 9명으로 데뷔 확정

이준범 기자입력 : 2015.07.08 15:16:55 | 수정 : 2015.07.08 15:16:55


"[쿠키뉴스=이준범 기자] 기획사 JYP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걸그룹 ‘트와이스(TWICE)’의 최종 멤버 9명이 결정됐다.

지난 7일 오후 11시 방송된 Mnet ‘식스틴(SIXTEEN)’에서 ‘트와이스’의 최종 멤버를 선발하기 위한 마지막 대결이 펼쳐졌다. 그 결과 ‘트와이스’의 최종 멤버로 지효, 나연, 정연, 다현, 미나, 사나, 채영, 모모, 쯔위가 선발됐다.

이날 파이널 미션 2라운드에서 메이저, 마이너 팀은 각각 ‘다시 해 줘’의 무대를 선보였다. 메이저 팀은 통통 튀는 10대를 표현했고 마이너 팀은 개성 넘치는 포인트 안무로 안정감 있는 무대를 보여줬다.

미션을 모두 마치고 마이너의 나연이 메이저로 승격 됐고 메이저의 나띠는 마이너로 떨어졌다. 심사위원 박진영은 “나띠는 노래 실력이 부족했고 나연이는 무대 위에서 믿음을 줬다”며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메이저로 확정된 정연은 “5년 동안 달려온 것이 헛되지 않았음을 깨달았다”며 “데뷔한 이후에도 초심 잃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다현이 메이저 팀으로 승격됐다. 박진영은 “다현은 사실 춤도, 노래도, 랩도 아쉬운 부분이 있지만 시선을 사로잡는 매력이 있다”며 “무대에 있을 때도, 멤버들 사이에서 인터뷰를 할 때도 포스나 카리스마가 있다. 대단한 재능인 것 같다”고 말했다.

최종 선정에서 마이너 멤버 중 나연, 정연, 다현이 메이저 팀으로 승격되며 나띠, 소미, 민영이 탈락 멤버가 됐다.

박진영은 추가 멤버로 춤과 퍼포먼스를 보강해 줄 모모와 쯔위를 선정하며 “추가된 멤버는 시청자들과 관객들의 의견만으로 선정했다”고 이유를 밝혔다.

박진영은 최종 멤버로 선정된 9명에게 목걸이를 걸어주며 축하해줬다. 최종 확정된 멤버들은 “많이 배웠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된 이 순간을 잊지 못할 것”이라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트와이스’의 최종 멤버로 선정된 지효, 나연, 정연, 다현, 미나, 사나, 채영, 모모, 쯔위는 데뷔가 확정됐다.

‘트와이스’ 데뷔 후 추가적인 이벤트와 함께 ‘식스틴’ 멤버들의 다양한 속 이야기, ‘식스틴 스페셜 DJ 스테이션’은 삼성전자 음악서비스 ‘밀크(MILK)’에서 확인할 수 있다. bluebell@kukimedia.co.kr

[쿠키영상] '돈과 사랑 중 하나를 선택하라' 1천만 원에 여자친구를 낯선 남자에게 보낸 남자…당신이라면?

[쿠키영상] 먹잇감한테 체면구긴 암사자

[쿠키영상] "소름 돋았다!" 여자 마네킹의 가슴과 엉덩이 어루만지는 '변태男'"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