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소지섭-공효진, 안방 복귀…SBS ‘주군의 태양’ 캐스팅

두정아 기자입력 : 2013.04.26 10:39:01 | 수정 : 2013.04.26 10:39:01



[쿠키 연예] 배우 소지섭과 공효진이 오는 8월 방송되는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에 나란히 캐스팅됐다.



두 사람은 ‘주군의 태양’에서 각각 남녀 주인공 주중원, 태공실 역을 맡아 호흡을 맞춘다. 소지섭은 2012년 드라마 ‘유령’ 이후 1년 만에, 공효진은 2011년 드라마 ‘최고의 사랑’ 이후 2년여 만의 안방극장 복귀다.

‘주군의 태양’은 귀신이 보이는 한 여자와 그녀를 믿게 된 한 남자의 만남을 그리는 드라마. 오만방자하고 자기중심적이던 한 남자의 성장 스토리와 함께 세상을 외면하고 자신을 포기했던 한 여자의 현실 적응기를 담는다.

특히 소지섭은 인간관계를 모두 돈으로 매길 정도로 인색하고 욕심 많은 사장 주중원 역을 맡아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또한 공효진은 사고 후 귀신이 보이면서부터 밤에 잠들지 못하는 생활을 이어가고 있는 여비서 태공실 역으로 특유의 사랑스러운 면모를 발산할 전망이다.

‘주군의 태양’은 수많은 히트작을 써온 ‘홍자매’ 홍정은, 홍미란 작가와 ‘찬란한 유산’ ‘검사프린세스’ ‘시티헌터’ 등으로 실력을 인정받아온 진혁 PD가 연출을 맡았다.



제작사 본팩토리 측은 “캐릭터에 잘 어울리고 적합한 인물들을 캐스팅하는데 집중했다”며 “가장 기본적이면서도 원초적인 감성에 목말라하는 시청자들에게 웃기고, 무섭고, 슬픈, 세가지 정서에 충실한 드라마가 만들어 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소지섭, 공효진 주연의 ‘주군의 태양’은 오는 8월 SBS를 통해 방영 예정이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두정아 기자 violin80@kukimedia.co.kr

[인기 기사]

▶ 조인성-김민희, 톱 ★커플 탄생…양측 소속사 공식 인정

▶ "제2의 오인혜 없었다"…영화 시상식, 파격 노출 사라졌네

▶ 린-엠씨더맥스 이수 2년째 열애…"가수 커플 탄생"

▶ 유건 "美 시민권 포기 후 군입대? 사실은…"

▶ '발호세'가 돌아왔다…박재정 "과거 연기력 논란, 과욕이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