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안무 표절 논란 퍼플레이 “美, 아이엠미 측 승인 받았다”

유명준 기자입력 : 2013.02.19 11:13:01 | 수정 : 2013.02.19 11:13:01



[쿠키 연예] 신예 걸 그룹 퍼플레이의 소속사 퍼플아이이앤티는 퍼플레이의 데뷔곡 안무 일부가 미국 유명 댄스크루 아이엠미(I.Am.Me)의 춤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는 19일 “미국 쪽에서 퍼플레이의 안무 영상 표절 의혹이 제기돼 우리도 놀랐다. 티저 영상에서 공개된 안무 부분은 미국 유명 댄스크루 아이엠미의 것을 차용한 것이 맞다”며 “이미 이런 논란이 일기 전에 아이엠미 측과 협의가 이뤄졌고, 뮤직비디오 공개 전 해당 안무에 대한 승인을 받은 상태”라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이어 “일명 ‘코브라 춤’으로 이름 붙인 이 춤은 워낙 댄서들 사이에서는 고난위도 춤으로 유명하다. 춤이라면 국내 어느 걸 그룹에도 뒤지지 않는 퍼플레이도 이 춤을 무난히 소화해 낼 수 있다는 측면과 아이엠미에 대한 존경의 뜻이 담겨 있었다”며 “미국 쪽과의 의사소통이 활발하지 못해 혼란을 야기하게 되어 아이엠미 팬들에게 송구스럽다”고 사과의 뜻을 내비쳤다.



지난 7일 데뷔곡 ‘사랑하고 기억하고’를 발표하고 가요계에 데뷔한 퍼플레이는 데뷔 이전부터 파워풀한 안무로 화제가 됐고, 뮤직비디오 공개 이전 티저 영상은 세계적 동영상 공유사이트 유튜브에서 공개 3일 만에 10만 건을 돌파하는 등 해외에서 더욱 관심을 모았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유명준 기자 neocross@kukimedia.co.kr / 트위터 @neocross96

[인기 기사]

▶ 박시후, 강간 혐의로 피소…상대는 연예인 지망생

▶ 고영욱 “성추행? 태권도 배웠다기에 다리 눌러본 것”

▶ 연이은 성범죄 파문으로 떠들썩…연예계 왜 이러나

▶유시민 정계 은퇴 선언…“원하는 삶 찾고 싶어”

▶ ‘7번방의 선물’ 실제로는 불가능 그러나 청주에서…

▶ ‘K팝스타’ 악동뮤지션, 엇갈린 심사평…호평과 혹평 사이

▶ 뭐? 92%가 못 푼다고? ‘7+7÷7+7×7-7’ 알쏭달쏭

▶ 성룡 “‘차이니즈 조디악’으로 대형 액션작 은퇴”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