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순신 외전’ 엄태웅과 최종 협의…내년 6월 편성

한지윤 기자입력 : 2012.10.25 13:32:01 | 수정 : 2012.10.25 13:32:01


[쿠키 영화] SBS 새 드라마 ‘이순신 외전’(연출 진혁, 극본 박진우)이 캐스팅과 편성시기를 놓고 막판 조율 중이다.

‘이순신 외전’ 홍보 관계자는 “최근 보도된 엄태웅의 주인공 낙점과 편성에 대한 기사는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태”라며 “주인공 이순신 역에 엄태웅이 물망에 올라있는 것은 맞다. 그러나 아직 협의 중이며 방송은 내년 6월께로 조율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순신 외전’은 임진왜란이 끝난 후 조선을 속국으로 합병해 후국의 누루아치를 견제하려는 명나라의 음모를 이순신이 막아내고 조선을 구한다는 팩션사극이다.

‘찬란한 유산’ ‘시티헌터’를 연출한 진혁 PD와 ‘바람의 나라’ ‘산성별곡’을 집필한 박진우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한지윤 기자 poodel@kukimedia.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