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비스트, 1만명 대형 쇼케이스로 日 데뷔

김은주 기자입력 : 2010.10.29 11:58:00 | 수정 : 2010.10.29 11:58:00


[쿠키 연예] 남성 그룹 비스트가 일본에 전격 데뷔한다.

비스트는 다음달 27일 일본 이리아케에 위치한 도쿄 빅사이트에서 1만 명 규모의 쇼케이스를 연다. 신인 그룹이 1회 공연에 1만 명 규모로 여는 것은 현지에서도 이례적 일이다.

특히 이 이벤트를 위해 비스트는 일본 하네다 공항에서 헬기로 공연장까지 이동하는 스페셜 퍼포먼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연예인이 헬기를 이용해 공연장으로 이동하는 경우는 마이클잭슨 등 톱 뮤지션들에 국한됐던 경우라 이색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비스트의 일본 데뷔에 현지 언론들도 관심을 보이고 있다. 28일 일본 유명 스포츠지 스포츠호치는 ‘K-POP의 야수 비스트, 11월 27일 일본 습격’이라는 제목으로 비스트의 일본 데뷔 소식을 대서특필했다. 이 언론은 “데뷔 전인 가수로서는 이례적으로 대형 공연이 될 것”이라며 “동방신기, 빅뱅에 이어 한국의 대형 아이돌 그룹이 일본에 상륙한다. 곱상한 외모와는 달리 선 굵은 음악,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함께 뿜어져 나오는 힘이 매력적 그룹”이라고 소개했다.

이에 앞서 비스트는 다음달 24일 프리미엄 앨범과 DVD를 세트로 한 ‘비스트 재팬 프리미엄 에디션’을 발매한다. 또한 비스트는 쇼케이스에 이어 내년 초 일본 유명 음반 기획사 유니버설뮤직재팬과 손을 잡고 앨범을 발매한다. 비스트는 이번 주에 ‘숨’ 국내 활동을 마무리하고 11월 초에 발매될 앨범과 오는 12월 콘서트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김은주 기자 kimej@kmib.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